잔디깎기 6월 1주차!

푸른지성의 이야기/푸른지성의 일상

2021. 6. 16. 09:48


 

 

 

네. 아래사진이 5월 17일 잔디를 싹 깎은 다음 사진입니다.

 

 

이건 6월 11일! 저번주 토요일 사진 ㅋㅋㅋㅋㅋㅋ

 

 

 

 

20몇일만에 10센티는 자랐습니다.

 

 

 

 

좀더 근접삿은 이정도 @_@

푸릇푸릇한게 기분이 좋습니다. ^^

 

 

 

토마토는 드디어 최상단까지 컸습니다.

왕방울도 여럿 보이고, 나비가 자주 와주는지 많은 수의 꽃이 수정되어 토마토 애기가 나오기 시작했습니다. 

 

 

 

유노와 레이가 심은 나팔꽃인데 아직 이정도밖에 안컸네요 ^^

 

 

 

코타가 학교에서 키우다가 집에다 버린 상추인데,

제가 계속 물주고 있으니깐, 결국 꽃을 피워버립니다;;;;

이건 나중에 다시 ^^

 

 

 

 

네! 잔디를 잘라봅시다.

일전에 잔디모래로 평탄화작업도 했는데, 그부분도 싹 덮어버릴만큼 정글이 되었습니다.

 

 

 

한번 스윽 밀면 이정도 나오네요;;;;

잘린 잔디의 길이 보이시죠? 그 짧은 20몇일동안 저정도씩 자랐습니다.

 

 

 

 

왼쪽은 정글밭, 오른쪽은 잔디밭 ^^

 

 

 

 

일본은 거의 한여름입니다.

낮기온 34~5도, 체감기온 38도이상인듯 하네요.

아이들은 집안에서 "아빠 간지럽히기!" 이라고 소리지르며 약올리고 있습니다. -_-

 

 

 

 

 

구역별로 잘라서 이렇게 밀어놓고.

 

 

 

잔디용 빗자루로 한가운데로 모아서 비닐에 담아 버립니다.

 

 

 

사실 오늘 급하게 잔디를 자른 이유가.....

집 안에서 밖을 보면 보이는 저것을 하기 위해...서입니다.

 

 

 

나가시소멘~ 이라고 하는건데

왼쪽 위에 소면을 넣으면, 물길을 타고 주루루루룩 내려와서 오른쪽 하단으로 떨어집니다. ㅋㅋㅋ

이걸 유노가 계속 하고 싶다고 해서 =_=.....

기왕 하는거 잔디밭에서 하는게 좋겠다는 제 생각에 그만.... 

 

 

 

 

잔디를 깎자마자 셋팅했습니다. ㅎㅎㅎㅎㅎ

애들은 더우니 -_- 파라솔도 펴고, 텐트도 펴고 -_-//

 

 

 

물길을 따라 오는 동안, 누군가 소면을 잡지 못하면, 이 얼음이 동동 떠있는 물속으로 퐁당 떨어집니다.

이 타원형 받이(얼음이 들어있는 곳)도 계속 시계방향으로 물과 소면이 뱅글뱅글 돌아갑니다.

 

 

 

스위치 온! 하면, 저~기 사진 가운데의 타원 소면 받이의 물을 파이프로 끌어올려 오른쪽 하단의 시작점에서 졸졸 흐르게 합니다. (건전지로 동작하는 펌프가 있음)}

 

 

 

아이들(코타,유노,레이)은 물길에서 소면을 잡아먹고, 이곳에 빠진 면을 카즈미가 먹고 ㅋㅋㅋㅋ

 

 

 

원래 저 나가시소면의 물길은 대나무 반으로 자른것으로 한다고 하네요.

이건 현대판 나가시소면 ㅋㅋㅋㅋ

다 먹고 아빠 양말로 놀고 있는 유노

 

 

 

여튼 이렇게 6월 둘째주 잔디깎기와 잔디밭에서 소면먹기를 진행했답니다.

반응형
Posted by 푸른지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링고파파
    2021.06.18 01:49

    오랜만에 블로그에 놀러 왔습니다! 인스타보다는 블로그가 생기있네요!! 더운 여름 건강히 보내고 계신것 같아서 다행 입니다!!^^
  2. 토토
    2021.06.19 17:42

    아 가족들이 행복해보입니다
    • 2021.06.29 11:13 신고

      늘 행복하면 좋겠습니다만, 사람 사는게 다 쉽지만은 않네요 ^^;

댓글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