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여운 일상들

일본 생활기/결혼식 그 후...

2020. 10. 24. 00:00



이 사진은 꼭 화보처럼 나왔네요.
유노 세살!

점심 먹으려는 유노 옆모습





아직 유치원 안다니는 레이.
오늘 도시락까지 쌌다가. 열이 조금 있어서 집에서 밥먹는 유노링.
레이는 도시락이 너무 신기합니다.

레이: 뭐야. 너무 좋아보여... 좀 줘봐봐




허나 철벽방어하는 유노링 ㅋㅋㅋㅋ

유노: 이 도시락은 제겁니다.




그 좁은 6조 방에서 방 가득 이불을 깔고
4명이서 같이 자고 생활을 했네요.




다섯이서 나올땐 언제나 신나는 날
아이들은 너무 신나고. 어른들은 힘들고 ㅋㅋㅋㅋ
코타는 이때 손목을 접질러서 삐었네요.

땀 줄줄 나면서 잘 따라오는 유노



가는길에 벌레도 관찰하고 ㅋㅋㅋㅋ




아 ㅋㅋㅋㅋㅋ 이날 고기 먹으러 나왔구나 ㅋㅋㅋㅋ
고기집에서 신난 아이들

춤을 춥니다.





어른들에겐 늘 똑같은 일상이지만,
아이들에겐 늘 새로운 하루하루

레이는 볼때마다 우리 아부지 닮았음.





유노는 크면 여자좀 울리겠다~~~~~

빠져드는 볼살




일본 할아버지 만나면 신나는 둥가둥가 체험 ㅋㅋㅋ

유노 표정 어쩔 ㅋㅋㅋㅋㅋ





사실 지금 세마리 안고 계심 ㅋㅋㅋㅋㅋㅋ

유노+레이+네네(실제 이름)





한살인 레이는 혼자서 숟가락 쓰는 법도 익히기 시작하고.





다 흘리지만요 ㅋㅋㅋ





정신없이 좁은 거실을 장난감과 책으로 뒤덮어놓고
치우지도 않고 테레비다이에 앉아있는 모습.




물론 혼났지요 ㅋㅋㅋㅋ






잘때가 제일 귀엽다는 악마의 한살 ㅋㅋㅋ




그 좁은 아파트에서도 우리 5명의 즐거운 일상은 계속 되었습니다.





다음편에 계속

반응형

'일본 생활기 > 결혼식 그 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노의 유치원 발표회  (2) 2020.10.28
5명이 살기엔 이 집은 너무 좁아.  (2) 2020.10.28
유노의 4살 생일!  (4) 2020.10.27
동물원 나들이  (1) 2020.10.26
귀여운 일상들  (8) 2020.10.24
코타의 졸업식  (6) 2020.10.19
땅보러 다니기  (7) 2019.04.10
카즈미의 소원  (8) 2019.03.26
1년전...  (6) 2019.03.23
싫든좋든 현실적인 점프를 좀 해야겠어요 ^^  (9) 2019.03.20
너무 오래되었죠? ^^;  (41) 2019.03.19
Posted by 푸른지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리락쿠마덕후
    2020.10.24 01:30

    유노는 지금도 이모들의 마음을 울리죠ㅠㅠ 너무 이뻐요!!!!
    • 2020.10.24 01:37 신고

      ㅋㅋㅋㅋㅋ 지금은 조금 커서 그런지 징그럽기 시작했어요 ㅋㅋㅋ
  2. 2020.10.24 13:32

    비밀댓글입니다
    • 2020.10.24 13:35 신고

      반항기이긴 한데, 크~~~게 삐뚤어지지 않아서 다행이죠 ㅋㅋㅋ
      마음이 나쁜아이는 아니라 앞으로도 크게 걱정은 없습니다.
  3. 너무 반가워요
    2020.10.26 00:33

    오랜만에 글을 읽으러 들어왔어요 오래전부터 구독자였는데 사는게 바빠서 블로그 이름도 잊어버렸어요.. 그런데 갑자기 생각이 나서 폭풍검색을 통해 블로그를 찾았어요!! 너무 반갑네요. 행복하게 살고 계시군요 아가들도 많이 컸고요!! 지성님과 가족들이 행복하기를 기도하겠습니다!! 밀린 글들 잘 읽을게요
    • 2020.10.26 11:23 신고

      헤헤. 고생하셨어요! ㅋㅋㅋㅋ
      그럭저럭 나쁘지 않게 살아가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노력하겠습니다. ^^
      자주 놀러오세용!
  4. 2020.10.26 02:39

    새 글이 올라왔네요. 잘 보고 갑니다. 볼 때마다 힘이 되고 많은 걸 느낌니다. 건강하세요!
    • 2020.10.26 11:23 신고

      ^^ 감사합니다.
      자주 놀러오세요~~

댓글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