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혼생활 #3 검도, 일탈, 카인즈 쇼핑,

일본 생활기/결혼식 그 후...

2014. 6. 24. 14:03




오늘은 사진 프린터로 출력을 해봅니다.






















오오오오. 와이파이로 전송되어 출력합니다.

케이블이 한개밖에 없어서 깔끔합니다.




























오오오 뭔가 나온다 +_+!!!
























노란색, 빨간색, 파란색, 하얀색 순으로 칼라를 칠합니다.






















나온돠 +_+//


























와이프의 초초초이쁜 사진도 뽑아봅니다. ^0^





















요즘 프린터 좋네요.

이렇게 출력해서 좌우를 접으면 아주 쉽게 컷팅이 됩니다.























헤헤 ^0^//






















오늘은 그냥 딩가딩가 한 날이네요 ^^

저녁이 되어 동키에 왔습니다.

딸기맛 츄하이를 하나 고르고! 귤도 골랐습니다.





















요효효효~ 딩가딩가~






















사과 한개 98엔!


























일본 오이는 한국오이의 2/3사이즈입니다. 너무 얇고 작아요.

그래서 카즈미도 한국에서 오이먹는것을 좋아라 합니다.






















라면코너에 있는 한국라면들 ^0^

신라면부터 왠만한 라면은 다 있습니다.




















그리고 저녁이 되어 코타를 데리러 검도장에 왔습니다.

코타는 나이와는 다르게 일본 검도 5급입니다. ㅋ.ㅋ
























누가 코타이게요~!





















검도장 사범님들이 모두 할머니입니다. -_-;;;;



















그리고 야밤........

카즈미도 자고 코타도 자는 야밤 +_+

저는 혼자 몰래........ 라면을 끓입니다.....



















조심조심. 조용조용!!! 물을 올립니다.




















일본판 신라면. 뭐라뭐라 쏼라쏼라 써있습니다.




















준비 완료!




















라면과 스프를 넣고 포장지를 이렇게!






















계란도 투하!!






















어서 끓어라 ^0^//




















맛집 블로그가 아닌데;;

깨끗한 라면그릇을 준비합니다. (응?)




















끓인 라면을 넣어줍니다. (응?)




















김치와 함께 조용히 몰래몰래 먹어봅니다. ^0^






















뉴클리어샷!






















이게 제가 와이프 몰래 일탈한 비밀이야기였습니다. ㅋㅋㅋㅋ






















다음날.

사진들을 추려서 여러장 뽑습니다.

























예쁜 결혼식 관련 사진들입니다.

이건 나중에 어떻게 쓸지 보여드릴께요 ^^




















오늘은 카즈미와 함께 카인즈 라는 중대형 마트에 가기로 했습니다.





















달려라 달려~!



























일본은 짧은치마입고 자전거타는 여자들도 많습니다. -_-....

카즈미 : 안보인다니깐~~~

나 : 보인다구 -_-!!!!!!!!

카즈미 : 봤어?

나 : 어..어?? 아..아니. ( -_-)

전 그래서 자전거탈땐 카즈미에게 최대한 바지를 입힙니다. -_-
























오늘은 혼자 외롭게 있는 코스타(햄스터)에게 와이프를 만들어주러 가는 길입니다. ㅋㅋㅋㅋ






















하스다역에 도착하여 전철을 타는게 아니라 버스를 타고 갑니다. ^0^






















버스 시간이 너무 많이 남아서 편의점에서 빵쪼가리좀 먹고 갑니다.

















160엔짜리 치킨이 들어있는 빵 +_+



















참... 이런 빵이 우리나라에도 있으면 불티나게 팔릴텐데요...





















너무나도 화창한 날씨입니다.

카인즈 홈은 집앞에 있는 D2와 같이 생활용품 전문점입니다.

그런데 규모가 엄청 커요!






















아직 사야하는 살림도 많아서 이곳으로 오게 되었습니다.


















카즈미 : 뿌우!!!!!

나 : 엉 -_-?

카즈미 : 귀엽지!!!!

나 : 엉 -_-....























자~ 이 포스팅의 주제! 카인즈를 딩가딩가 돌아봅시다. ^0^//


























우선 동물코너에 왔습니다.

주목적인 햄스터 암컷을 사려구요.






















새들이 "너 왜왔냐?" 하고 쳐다봅니다.





















뭔가 길쭉길쭉한 동물 -_-....

누워서 자고 있습니다. 까매서 입만 보입니다.



















비단어쩌구 : 어이. 봤으면 어서 사라고

나 : -_-....























로보로브스키라는 종류의 햄스터 암컷을 샀습니다.

일본은 동물을 구입할때 구매자의 신분을 확실히 등록해야 살 수 있습니다.

하다못해 그 작은 햄스터 한마리도요.





















작은 로보로브스키 햄스터한마리는 숨구멍이 뚫려있는 조그마한 종이상자에 담겨서 카즈미가 들고 있습니다. ^^





















그리고 햄스터에게 필요한 물품들도 구매하였습니다.





















저 상자안에서 어서 이동되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

너무 흔들리면 안될것 같아서 들고 다닙니다. ^^;




















다리미판, 코타학교실내화, LED전구, 창문에 붙이는 젤리스티커.






















정말 볼거 많습니다. ^^




















카즈미 : 우리도 이거하자~

나 : 안돼 -_-

카즈미 : ㅠ.ㅠ 이거 하고싶단 말이야.

나 : 안돼 -_-

카즈미 : -_-

나 : -_-

카즈미 : -_-++

나 : ( -_-)






















작은 서랍장도 하나 추가로 구매했습니다. ^^;




















살짝 햄스터의 코가 보입니다. ㅋㅋㅋ



















왔다갔다~

















카즈미가 약국에 들러 필요한 것들을 구매합니다.



















햄스터는 안전하게 백팩에 넣고 살짝 열어둡니다.




















다시 버스타고 이동~*


















카즈미는 시간이 날때마다 신나게 게임을 합니다.





















저도 해봅니다. 

카즈미는 200만도 넘는데 전 60만밖에 안되네요 -_-....


















짐들을 모두 자전거에 때려싣고 낑낑거리며 집으로 갑니다. ^0^






















연약한 카즈미에게 짐을 많이 주긴 싫습니다. ^^;;























그러면 언제나 푸짐한 저녁이 저를 기다립니다. ^0^

우우우우우와아아아아아~~~
















야채볶음.


















제가 좋아하는 소바 +_+!!!


















이건 멘타이코(대구알)로 무친 곤약무침+_+






















어느정도 정리된 우리집 ^0^



















아직 겁에 질린 새로운 아이를 위해 박스로 임시집을 만들어 주었습니다.



















코스타가 좋아하겠네요 +_+
















어디 얼굴좀 보자!






















수욱~ 하고 얼굴이 나옵니다. ㅋㅋㅋㅋ

눈이 커다란게 아직 무서워하고 있습니다.




















햄스터중에서 로보로브스키종이 가장 귀엽다고 합니다.




















대신 사람을 극도로 혐오해서 사람이 핸들링을 하지 못하는 종중에 하나라고 합니다.















뭐 어쨌든 이제 거실한켠에는 이제 이 아이들이 자리잡았습니다.















다음편에 계속!






즐겁게 보셨다면 아래의 참여 버튼들을 눌러서 다른사람도 볼 수 있게 도와주세요^0^

매일매일 업데이트 되는 일본의 이야기를 구독/즐겨찾기를 하시고 편안하게 받아보세요~!




반응형
Posted by 푸른지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천지몽
    2014.06.24 18:19

    로보로브스키... 초딩때 키웠었는데... 관리하기 참 까다롭더군요;; 손에 들면 덜덜 떨면서 똥을 막 싸더라구요;;;
    • 2014.06.24 20:49 신고

      ㅋ.ㅋ 그걸 아직도 기억하세요!?
  2. 2014.06.24 19:04

    아오 지금 라면 급땡김요~~~^^ 코타는 하얀팔!! ㅋㅋㅋㅋ
    • 2014.06.24 20:50 신고

      흐흐흐흐 둘다 하얀팔입니다... ㅋ.ㅋ
  3. 히히
    2014.06.25 08:00

    햄스터 코 ㅋㅋㅋ
    그런데 유의하셔야 할게
    햄스터가 새끼도 워낙 많이 낳고 그때부터는 조건이 안맞다고 생각하면 자기네들끼리 싸우고 새끼를 먹는등 키우기가 정말 힘들어져서
    신경을 주의 깊게 쓰셔야 할 것 같아요.
    제 경험담입니다.
  4. dd
    2014.07.12 13:01

    키보드 이쁘네요. 어디껀가요?
    • 2014.07.12 15:28 신고

      음!? 키보드는 그냥 애플 키보드에요 ^^;
  5. 마이러브
    2014.07.17 11:45

    지성님 추천 하는게

    손가락,mixup(?) 다른건가요?

    mixup눌러도 안올라가네요 ;; 아까부터 계속 그러던데

    갑자기 3개씩 올라가기도 하고 ;;

    손가락은 스크롤창까지 생기고 이상합니다 ;
    • 2014.07.17 11:54 신고

      헤헤. 손가락은 다음에서 하는 서비스였구요(지금은 하트로 교체됐지만)
      믹스업은 되는것도 있고 안되는 것도 있고 ^^
      그냥 한번만 눌러봐주세요 ^^
      감사합니다. +_+!!!!

댓글 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