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이리 마음이 허할까

푸른지성의 이야기/우울하지만 나의 이야기 1인칭 시점

2021. 7. 9. 12:03


 

크게 잘못된건 없다.

토마토 농사도 잘 되어 요즘은 매일 5~10개씩 작지만 귀엽게 잘 익은 토마토를 따고 있다.

회사일은 매일매일이 바쁘고 스케쥴에 쫒기지만 큰 범위에서 보면 아주 큰 문제는 없는 정도..

매월 급여를 받아, 생활비에 대출금, 카드값 내고 나면 몇만엔 마이너스가 되는 상황이지만, 그래도 살아가는 수준인것 같다.

 

아이들도 큰 문제 없다.

코타는 고등학교 들어가서 좀 더 말을 안듣기 시작했지만, 나쁜길로는 들어가지 않는다.

유노는 초등학교 입학후 공부에 취미를 붙이지는 않았지만, 알아서 잘 하고 있고, 큰 문제도 없어보인다.

레이는 인식장애가 약간 있지만, 지적장애수준까지는 아니므로, 유치원 외에 추가학습에 보내는 정도로 괜찮다고 한다.

 

카즈미와의 관계도 큰 문제는 없다.

건강이 좋아진 이후로 부부관계도 다시 재개되었고, 서로 운동도 도와줘가며, 운동도 하고 있고,

집안일도 각자 맡은 파트는 큰 문제 없이, 서로에게 떠넘김 없이 잘 하고 있다.

 

그럼에도 이 허 함은 무엇일까.

 

이리 저리 찾다가 남자 갱년기에 대해서 찾아보았다.

30대 후반부터 시작된다는 건데, 어느정도 맞는것 같기는 하다.

그래도 예상증상을 보면 있는증상 없는증상 다 붙여놓은거라, 정말 갱년기가 맞는가 싶기도 하다.

 

 

 

 

 

반응형

'푸른지성의 이야기 > 우울하지만 나의 이야기 1인칭 시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왜이리 마음이 허할까  (5) 2021.07.09
발버둥  (0) 2021.06.14
切藥 절"약" 마지막 편  (10) 2021.04.22
切藥 절"약" Day-15  (2) 2021.04.19
切藥 절"약" Day-14 진통제 끊기 2주차  (2) 2021.04.17
切藥 절"약" Day-13 끝이 보인다...  (0) 2021.04.16
切藥 절"약" Day-12  (0) 2021.04.15
切藥 절"약" Day-11  (2) 2021.04.14
切藥 절"약" Day-10  (0) 2021.04.13
切藥 절"약" Day-9  (0) 2021.04.12
切藥 절"약" Day-8  (0) 2021.04.09
Posted by 푸른지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녕하세요
    2021.07.11 17:52

    안녕하세요
    우연히 예전에 쓰신 글을 읽게되었습니다.
    재밌게 읽고있는중입니다.

    그런 마음을 친구들에게 말해보는것은 어떨까요
    대부분 비슷한 마음을 느꼈지만 그냥 말 하지않는것일수도있으니까요

    아무쪼록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 2021.07.13 12:28 신고

      친구가 없네요 ㅋㅋㅋㅋ
      한국 친구들과는 카톡으로 가끔 연락하는 사이가 되어버렸어요.
      뭐 당연한거겠지만요.
      그래도 말씀하신대로 친구들에게 말해봤습니다. ㅋㅋㅋ
  2. doheeeeeee
    2021.07.20 00:31

    카즈미씨랑 연애때부터 눈팅했어요^^일본 여행좋아해서 보다가 결혼하고 유노링태어나고 정들어서 궁금해서 계속들락거렸죠
    지성님 해드릴수 있는말이 너무 뻔하게도 화이팅뿐이지만 먼타국에서 가정이루고 애낳고 직장생활하시고 집까지장만하시고 대단하세요 정말 따봉드립니다^^
  3. 호호
    2021.08.06 03:30

    타국에서
    앞만 보고 살아오느라
    몸도 마음도 번아웃이
    되실 수 있어요
    가장으로서 최선을 다하는
    모습 늘 경탄합니다.
    몸조심하시고, 작은 여유는
    누리시며 사시기를 권유드려요~
  4. ㅇㅅㅇ
    2021.08.17 18:12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댓글 작성